[성공회대 협동조합교육] 2015년 1학기 - 협동조합과 사회적 경제

성공회대에서는 경영학부 전공선택 수업으로

1학기에는 "협동조합과 사회적 경제"과 "사회적 기업"이,

2학기에는 "협동조합경영학개론"이 개설됩니다.


성공회대 일반대학원 협동조합경영학과 박사과정에 있는 2~3명이 팀강의로 수업을 진행합니다.

2015년 1학기에는 서진선, 신효진 두 명의 선생님이 함께 강의를 맡았고,

그 때 있었던 강의에 대해서 잠깐 소개해드리겠습니다.


강의 계획서는 다음과 같습니다.

중간고사 전으로는 "사회적 경제"에 대한 강의로,

중간고사 후에는 "협동조합"에 대한 강의로 이루어져있습니다.


경영학부 전공수업이다보니 3학점, 주 3시간 수업입니다. 

2015년 1학기에는 수업시간 3시간 중에서 2시간은 강의를 하고 1시간은 수업과 관련된 토론주제를 뽑아 토론을 하는데,

먼저 각 조에서 먼저 토론하고 그 다음 전체 학생들이 같이 토론을 합니다.


자신의 생각을 말하는 것이 익숙치 않은 학생들도 있는데요.

그래도 생각을 정리하고 자신의 생각이나 의견을 말하게 하지요. 


때로는 토론만 하는 것이 아니라 함께 무언가를 만들어보기도 합니다. 

다음은 여러 사회적 기업 정의를 본 후 각 조가 생각하는 사회적 기업 정의를 토론하고 정리한 것입니다.


학생들은 중간고사 때까지 개인 과제를 제출하고 기말고사 때는 조별 과제를 제출하고 발표하게 됩니다.

이번 학기 개인 과제는 수업시간에 배운 사회적 경제조직의 이론적 분석틀을 사용하여 국내외 사회적 경제조직들을 분석하고 분류해보는 것이었습니다. 그렇게 쉽지 않은 과제였다고 하네요. 사회적 경제조직들에 대해 아직 잘 몰라서 찾아봐야했고, 자신들이 찾은 조직들이 이론적 틀에서 어디에 해당하는 지에 대해서 고민하고 정리해서 제출해야 했기 때문입니다.

기말과제로는 지역사회에서 사회적 경제를 활성화시킬 수 있는 방안을 찾아보라는 것이었구요. 성공회대학교가 속해 있는 구로구를 대상으로 한 조가 2개조, 구로구 옆동네인 광명시를 대상으로 한 조가 1개조 있었습니다. 

1조는 구로구 차원의 사회적 경제 브랜드를 만들어서 사업을 지원하고 시민들이 참여할 수 있는 생태계를 조성하자는 의견을 제시했습니다. "해피빛"이라는 브랜드로 통합하여 마케팅을 하고, 개별 조직들의 사업역량 강화를 위해 지원하자는 내용이지요. 



2조는 광명시의 사회적 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한 방안을 다양하게 제시했습니다. 사회적 경제 협의를 만들고, 교육하고, 박람회를 개최하고, 자매도시들과 사회적 경제 부문을 같이 연계하고, 광명전통시장을 활성화시키고 사회적 기업들이 진출할 수 있는 통로가 되는 방안을 제시했습니다.



마지막으로 3조도 구로구 사회적 경제 활성화를 위한 방안을 기획했습니다. '장 보고싶구로'라는 명칭으로 구로구에서 열리는 바자회와 장터를 좀더 활성화시켜보자는 의견을 내놓았습니다. 학생들이 자신들이 만든 명칭을 매우 만족했다고 하는군요.^^


앞서 얘기했듯이 성공회대학교 경영학부 전공으로 열리는 수업입니다. 

그렇기에 매학기 새로 시작할 때마다 사회적 경제와 협동조합을 잘 모르는 20대 초반의 학생들에게 어떻게 하면 더 나은 강의를 할지를 고민합니다. 아직 한국에서는 사회적 경제와 협동조합에 대한 표준적인 교과과정이 없기에 더 많은 고민을 하게 됩니다. 하지만 몇 년 동안 강의가 진행되어 오면서 핵심적인 강의 내용들에 대해서는 우리학교 박사과정 학생들끼리는 어느 정도 동의가 생기고 있는 것 같습니다. 내용도 점점 풍부해지고 있으며, 학부생들도 수업에 적극적으로 참여하도록 수업을 설계하고 있습니다. 

학부생들에게 새롭고 다양한 길을 알려주고 선택의 폭을 넓혀 주는 수업이라고 생각합니다.


written by 서진선 

신고

2011_한국과 영국의 소비자협동조합 진화과정 : Evolutionary Processes of Consumer Cooperatives in Korea and the UK



제목

한국과 영국의 소비자협동조합 진화과정 (Evolutionary Processes of Consumer Cooperatives in Korea and the UK)



저자

장승권(Seungkwon Jang) ,김아영(Ahyoung Kim) ,신창섭(Changsub Shin) ,손범규(Beomkyu Son) ,신효진(Hyojin Shin) ,김다솜(Dason Kim)



학술지명

한국비영리연구 Vol.10 No.2 [2011]



발행처 

한국비영리학회



초록

본 연구의 목적은 2000년대 이후, 사회적 인식의 변화와 함께 급속히 성장하고 있는 한국 소비자협동조합을 이해하고, 한국 소비자협동조합의 과제를 영국 소비자협동조합과의 비교를 통해 진단하고 분석하는 것이다. 이러한 목적을 달성하기 위하여 영국 협동조합 연구자들을 방문면담하고 관련 문헌조사를 통해 연구가 진행되었다. 연구자들은 협동조합의 진화과정을 시기(periods)로 나누어 설명한 Birchall(2011)의 모형을 바탕으로 분석하였다. 이 모형을 기초로 보면 한국 소비자협동조합은 진화과정 중 성장기에 있다. 소비자협동조합의 역사가 긴 영국의 경험을 통해 한국 소비자협동조합이 배울 수 있는 점이 많다. 특히 협동조합의 원칙과 가치에 기반한 경영을 얼마나 잘하는지가 협동조합의 성공에 있어 중요하다. 따라서 한국의 소비협동조합 역시 협동조합의 원칙과 가치를 실제로 얼마나 잘 구현했는가가 미래 성공에 핵심 요인이 될 것이다. 본 연구의 의의는 한국과 영국의 소비자협동조합을 협동조합 진화과정의 시기별 분석이라는 관점에서 바라보고 그 진화과정의 유사성을 전제로 한국 소비자협동조합의 도전과제를 토론한 점과, 연구 결과를 바탕으로 한국 소비자협동조합을 발전시킬 수 있는 방안을 제시한 점이다.



주제어 

소비자협동조합 ,진화과정 ,시기 ,협동조합 원칙 및 가치 ,한국 ,영국 ,consumer co-operatives ,evolutionary processes ,periods ,co-operative principles and values ,Korea ,UK



논문보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전환의 키워드, 회복력 : 위기의 시대를 살아가기 위한 12가지 이야기(마이클 루이스, 팻 코너티 공저, 미래가치와 리질리언스 포럼 역, 2015)





소개

『전환의 키워드, 회복력』은 두 저자 마이클 루이스와 팻 코너티는 RESILIENCE, 즉 회복력을 우리 시대의 핵심가치로 내세운다. 그들이 진단하는 우리 시대는 어떠한가. 불안정한 기후로 인해 식량 사정은 갈수록 악화되고 있으며, 잦은 자연재해는 일상의 안전을 위협하고 있다. 이런 기후변화에 결정적인 기여를 하는 것으로 알려진 화석연료는 현대를 인류 역사상 가장 풍족한 시대로 만들었지만, 무분별한 채굴과 남용으로 인해 고갈을 앞두고 있다.



저자

마이클 루이스

저자 마이클 루이스(MICHAEL LEWIS)는 25세에 ‘캐나다 지역공동체 재생센터CANADIAN CENTRE FOR COMMUNITY RENEWAL’(HTTP://COMMUNITYRENEWAL.CA 참조)를 설립한 이래, 지역공동체경제개발(CED), 개발금융, 그리고 사회적경제 및 협동경제에 지속적으로 관심을 쏟아왔다. 그는 매우 왕성한 저술활동과 실천을 병행한 지식인으로 존경받고 있다. 자본가정신에 입각한 발전에서부터 국가적인 네트워크 구축까지, 척박한 CED 조직들을 전략적으로 지원하는 것에서부터 공동체의 회복성을 강화하기 위한 도구와 커리큘럼을 고안하는 것까지, 지난 35년간 수백 개의 프로젝트를 이끌었다. 저자는 다양한 경험에 기대어, 우리 손자 세대들에 대한 우려와 기후변화, 석유정점, 전지구적 금융산업의 폭주라는 상호작용에 대한 관심 증가에 부응하여 집필을 시작하였다. 이 책에서 그는 이와 같은 이슈와 혁신을 개괄하고 있다.


팻 코너티

저자 팻 코너티(PAT CONATY) 는 미국 캘리포니아 출신으로 잉글랜드와 웨일스에서 활동하고 있다. ‘신경제재단NEW ECONOMICS FOUNDATION’과 ‘영국협동조합연맹CO-OPERATIVES UK’(HTTP://EN.WIKIPEDIA.ORG/WIKI/COOPERATIVES_UK 참조)의 연구위원이며, 경제민주화와 협동조합형 회사의 혁신적인 형태에 관한 정책연구 분야의 전문가이다. 그는 주로 가계부채 문제 해결, 지역공동체개발금융(CDF), 그리고 공동체토지신탁(CLT) 분야를 연구해왔다.



역자

미래가치와 리질리언스 포럼(강빛나래, 김광남, 김형미, 김혜인, 김홍길, 박내현, 송원규, 신효진, 윤태환, 이수연, 전대욱, 전은호, 최윤종)

페이스북의 ‘리질리언스 스터디 네트워크Network for Resilience Study’와 이 네트워크에서 운영하는 오프라인 포럼 ‘미래가치와 리질리언스 포럼’의 구성원들이다. 이 그룹은 사회적경제, 도시재생, 마을 만들기 등 지역공동체, 전통시장 활성화 등 현재의 한국사회의 경제적 문제점을 극복하고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고자 하는 다양한 분야의 학제간 연구자들뿐만 아니라 공무원, 현장활동가들이 모여서 미래가치로서 사회경제적 회복력resilience을 중심으로 새로운 사회적 전환에 대해 학습하고 토론하는 모임이다. 2013년 초부터 운영된 온라인 스터디 네크워크를 기반으로 2014년 중순부터 매월 월례포럼을 진행하고 있다. 




전환의 키워드, 회복력

저자
마이클 루이스, 팻 코너티 지음
출판사
따비 | 2015-06-05 출간
카테고리
정치/사회
책소개
두 저자 마이클 루이스와 팻 코너티는 resilience, 즉 ...
가격비교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윤리적 소비(이상훈, 신효진 저, 2012)






소개 
소비자는 전 세계 다양한 분야에 영향을 줄 수 있는 힘을 가지고 있다. 소비자들은 소비행동을 통해 자본 축적과 그에 따른 문제해결에 적극 나서야 하는데, 이렇듯 개인의 욕구를 충족하면서도 세상을 변화시킬 수 있는 사회적 운동을 윤리적 소비라 한다.

이 책의 저자들은 이 책 『윤리적 소비』를 발간하면서 개인 소비자들이 윤리적 소비를 어떤 방법으로 실천해 왔는지 이야기하는 스토리텔링 형식이 아니라, 윤리적 소비의 내용은 무엇이고, 전 세계적인 운동적 차원에서 어떻게 발전해 왔는가를 정리했다. 또한 윤리적 소비에 포함되는 내용을 포괄적으로 담아냈다. 또한 윤리적 소비의 근본인 소비와 소비자에 대한 이해도 돕고자 노력하였다.



저자
이상훈
lowa State University 경영학 석사
University of Kansas 경영학 박사
현) 성공회대학교 경영학부 교수

신효진
성신여자대학교 법과대학 법학과 학사

성공회대 일반대학원 협동조합경영학과 석사

현) 성공회대학교 일반대학원 협동조합경영학과 박사과정




더 자세한 내용보기



신고